조선일보에 이순재 인터뷰 기사가 있어 문득 야동순재가 어떤 장르의 야동을 봤는지 궁금증이 생겨 네이버에서 검색해봤는데 도통 알아낼 수가 없다. 너무 너무 궁금해서 거침없이 하이킥을 다운받아 볼까 생각도 해 봤는데 엄연히 공중파 방송 시트콤인데 어떤 장르의 야동을 보고 있는지 알 수 있을 정도로 화면이 잡히지 않았을 것 같아 포기했다.


그렇다면 야동순재는 과연 어떤 장르의 야동을 보고 흥분했을까?

장르 분류는 일본 d 사의 기준을 참고하되 분류의 기준이 애매모호한 것은 제외했다.


1. 수간

(시트콤의 설정상 야동초보이므로 수간을 보고 흥분했을 가능성은 희박하다.)

2. SM 

(시트콤의 설정상 야동초보이므로 SM을 보고 흥분했을 가능성은 희박하다.)

3. 근친상간

(유력하다.)

4. 강간

(유력하다.)

5. 치한

(유력하다.)

6. 난교

(유력하다.)

7. 헌팅

(유력하다.)

8. 다리 페티시즘

(유력하다.)

9. 큰 가슴 페티시즘

(유력하다.)

10. 엉덩이 페티시즘

(유력하다.)

11. 야외 노출

(유력하다.)

12. 레즈비언

(유력하다.)

13. 뉴 하프

(시트콤의 설정상 야동초보이므로 뉴하프가 뭔지도 모를 것이다.)

14. 팬티 엿보기

(유력하다.)

15. 국부 업

(유력하다.)

16. 스카톨로지

(시트콤의 설정상 야동초보이므로 스카톨로지를 보고 흥분했을 가능성은 희박하다.)

17. 야외

(성적 흥분은 커녕 골때리는 놈들이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18. 도촬

(성적 흥분은 커녕 골때리는 놈들이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19. 아마추어

(잘 모르겠다.)

20. 카섹스

(유력하다.)

21. 망상

(유력하다.)

22. 조교

(성적 흥분도 하면서 은근히 골때리는 놈들이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23. 음란, 하드계

(성적 흥분도 하면서 은근히 골때리는 놈들이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24. 코스프레

(성적 흥분도 하면서 은근히 골때리는 놈들이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25. 클래식

(유력하다.)

26. 특수 촬영

(성적 흥분은 커녕 골때리는 놈들이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27. 여동생

(유력하다.)

28. 동성애자

(잘 모르겠다.)

29. V시네마

(한국 에로물과 비슷한 수의로 야동초보에게 적합해 매우 유력하다.)

30. 성인 영화

(한국 에로물과 비슷한 수의로 야동초보에게 적합해 매우 유력하다.)

31. 댄스

(성적 흥분은 커녕 골때리는 놈들이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32. 승마위

(유력하다.)


아무래도 가장 유력한 후보는 이 모든 장르의 엑기스를 모아놓은 ‘저용량 모음집’ 이다.


이제 조선일보 기자들도 야동을 기사에 언급할 정도로 사회 분위기가 달아 올랐다고 생각한다면 야동의 장르도 정확히 분류해서 언급해주었으면 하는 바램이 있다. 그냥 야동순재 야동순재 하니까 마냥 귀엽게 느껴지지만 그 야동이 스카톨로지나 하드코어 SM같은 종류라면 도저히 귀여울 수가 없는 설정이기 때문이다. 개인적으로는 야동순재가 큰가슴 페티시즘이나 엉덩이 페티시즘 정도를 감상했다고 생각하고 싶다.


근데 이거 음란 포스팅인가?

Posted by 애드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