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영화, 부활가능 경우의 수 3

04.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당연히 부활


제외된 경우의 수

01.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완전히 부활

02.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당연히 부활

03.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그래도 부활

05.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당연히 부활

06.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무난히 부활

07.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무난히 부활

08.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무난히 부활

09.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적당히 부활

10.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적당히 부활

11.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간신히 부활

12.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강철중 차기작 제작

13.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차인표 연기 재평가

14.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김지운 헐리웃 진출

15.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이준익 히어로 등극

16.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세상에 이런 일이;;;



여름 시즌 직전에 앤잇굿에서 예상한 한국영화, 부활가능 경우의 수에 따르면 이제 한국영화는 <당연히 부활>해야 되는데 어째 그럴 조짐은 보이지 않는 것 같다. 곧 개봉하는 <다찌마와리>, <고사 : 피의 중간고사>, <아기와 나>, <당신이 잠든 사이에>까지 모두 대박이면 부활할 수 있으려나?


2008/06/21   한국영화, 부활가능 경우의 수 2[11]
2008/06/03  
한국영화, 부활가능 경우의 수[34]

Posted by 애드맨




하는 일 없이 나이만 먹은 것도 서러운데 이젠 대학생 아니라고 시사회 응모도 못한다. 서글프다 ㅜㅜ

흥행예상
님은 먼 곳에 걱정된다 20080514 by 애드맨

Posted by 애드맨
한국영화, 부활가능 경우의 수 20080603 by 애드맨

한국영화, 부활가능 경우의 수 2

01.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완전히 부활

02.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당연히 부활

03.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그래도 부활

04.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당연히 부활

08.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무난히 부활

09.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적당히 부활

11.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간신히 부활

12.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강철중 차기작 제작


제외된 경우의 수

05.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당연히 부활

06.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무난히 부활

07.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무난히 부활

10.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적당히 부활

13.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차인표 연기 재평가

14.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김지운 헐리웃 진출

15.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이준익 히어로 등극

16.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세상에 이런 일이;;;




<강철중 : 공공의 적1-1>이 현재 올모스트 대박이므로 <한국영화, 부활 가능 경우의 수>가 16가지에서 8가지로 줄어들었다. 문제는 다음 주에 개봉하는 <크로싱>이다. 현재 300만명 정도인 주간 전국 관객수가 갑자기 500만명 정도로 늘어나지 않는 이상 <강철중 : 공공의 적1-1>의 2주 연속 대박은 다음 주에 개봉하는 <크로싱>에겐 마냥 희소식은 아닐 것이다.


<강철중 : 공공의 적1-1>과 <크로싱>이 동시에 대박이 터지려면 <크로싱>이 개봉하는 6월 25일부터 최소 한 달 간은 극장을 찾는 관객 세 명 중 두 명이 꾸준히 <쿵푸팬더>, <인크레더블 헐크>, <21>, <겟스마트>, <둠스데이>, <원티드>, <무림여대생>, <핸콕>, <노크>, <적벽대전>, <놈놈놈>을 외면하고 <강철중>과 <크로싱>만 봐야 하는데 아무리 생각해도 쉽진 않을 것 같다. <강철중>이 잘 되야 한국영화가 살아날 것 같긴 하지만 <강철중>이 너무 잘 되면 같은 한국영화라도 어떤 한국영화는 잘 안 될지도 모른다는 사실이 안타깝기만 하다. <강철중>과 <크로싱>의 카피대로 쎈놈만 살아남든가 잔인하게 엇갈릴 수 밖에 없을 것 같다.


하여간 <강철중:공공의적1-1>은 올모스트 대박이 터졌으므로 <한국영화, 부활가능 경우의 수> 12번에서 예상했던 <강철중 차기작 제작>의 가능성은 더욱 높아진 셈이다. 벌써부터 강철중 차기작의 제목이 궁금하다. 공공의 적1-2? 공공의 적4? 강철중1-1? 강철중2?

p.s. <강철중>의 오백만 돌파는 모르겠지만 강철중 흥행예상은 적중했다.

강철중 기대된다 20080430 by 애드맨
강철중 오백만 넘을까? 20080617 by 애드맨

Posted by 애드맨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한국영화, 부활가능 경우의 수


01.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완전히 부활


02.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당연히 부활

03.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그래도 부활

04.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당연히 부활

05.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당연히 부활


06.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무난히 부활

07.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무난히 부활

08.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무난히 부활

09.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적당히 부활

10.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적당히 부활

11.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간신히 부활


12. 강철중 대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강철중 차기작 제작

13. 강철중 쪽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차인표 연기 재평가

14.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김지운 헐리웃 진출

15.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대박 = 이준익 히어로 등극


16. 강철중 쪽박 : 크로싱 쪽박 : 놈놈놈 쪽박 : 님은 먼 곳에 쪽박 = 세상에 이런 일이;;;


한국영화, 부활가능 경우의 수 예상

01,02,03,04,05,06,07,08,09,10,11 > 12,13,14,15 >> 16




<강철중 : 공공의 적 1-1> 언론 시사를 시작으로 헐리웃 블럭버스터에 대한 한국형 블럭버스터의 반격이 시작됐다. 그런데 <강철중 : 공공의 적 1-1> 언론 시사 반응이 어째 뜨뜻미지근한 것 같아 조금 걱정된다.


<강철중 : 공공의 적 1-1>은 강우석 감독이 ‘이번 작품으로 영화 감독을 계속 할 수 있는지 심판을 받고 싶다’고 했으니 잘 됐으면 좋겠고 <크로싱>은 40억, <님은 먼 곳에> 70억, <놈놈놈>은 178억이 순제작비로 들었으니 잘 됐으면 좋겠다. 마케팅 비용과 각각의 영화들의 기대치 그리고 과거에 비해 상대적으로 상향 조정된 체감 흥행 지수(?)까지 감안하면 <강철중 : 공공의 적 1-1>과 <크로싱>은 300만, <님은 먼 곳에>는 500만, <놈놈놈>은 1000만 정도는 들어줘야 본전인 것 같은데 다 합치면 거의 2000만이다.


한국영화, 부활가능 경우의 수 1번 <강철중 대박 : 크로싱 대박 : 놈놈놈 대박 : 님은 먼 곳에 대박>이 현실화 되기 위해선 헐리웃 블록버스터들도 줄줄이 개봉 대기 중이니 올 여름엔 거의 전 국민이 극장에서 살다시피 하며 영화만 봐야 될 것 같다. 한국영화 파이팅!!!


관련 기사 : 6년만에 돌아오다, <강철중: 공공의 적 1-1> 공개

Posted by 애드맨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개봉일
2008.07.24.

메인카피

2008년 7월, 그녀의 이야기가 시작된다


줄거리

1971년 시골에 사는 평범한 순이(수애)는 집안 어른들의 권유로 서울에서 대학공부를 마친 상길(엄태웅)과 결혼을 하게 된다. 하지만 사랑하는 여인이 있었던 상길은 순이에게 눈길을 한번도 주지 않은 채 군대에 가버린다. 시어머니는 순이에게 ‘대를 이어야 한다. 면회를 자주 가서 임신을 해오라’며 독촉을 하지만. 정작 면회를 가도 상실은 순이에게 눈길을 주지 않는다. 그러던 어느날 군에서 고참을 때려 ‘영창’과 ‘베트남’ 둘 중에 하나를 선택 해야하는 상길은 베트남행을 택한다. 상길은 순이에게 아무말도 하지 않고 다만 ‘니 나 사랑하나?’라고 묻지만. 수줍음 많은 순이는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는다. 사랑도 정도 없는 부부이지만. 순이는 상길과 진심어린 대화 한번 못 나눈 게 아쉬운 나머지 상길이 있는 베트남에 가기로 결심을 한다. 하지만 순이가 베트남에 갈 수 있는 길은 오직 위문공연단으로서만 가능하다는 것을 알게 되고. 순이는 밴드를 운영하는 정만(정진영)의 도움으로 베트남으로 떠나게 된다. 그곳에서 베이스 연주자 용득(정경호)을 만나게 돼 도움을 얻고 군인들 앞에서 노래를 부르는 가수로서 활동을 한다. 언제 죽을지 모르는 위험한 상황에 처해있는 순이지만. 오직 생각은 하나다. 바로 남편을 만나겠다는 것이다.


한국영화 대작, 극장가 공습예고 / 스포츠 서울 남혜연 기자


기대

전쟁의 한 복판으로 뛰어든 평범한 남녀의 애절한 사랑 이야기


우려

남편을 찾겠다고 굳이 목숨걸고 베트남까지 갈 필요가 있었을까?


흥행예상

기대 < 우려




전쟁의 한 복판으로 뛰어든 평범한 남녀의 애절한 사랑 이야기는 언제나 감동적이다. 게다가 남편을 찾겠다고 전쟁 한복판으로 뛰어든 평범한 한국 여성의 이야기라니 줄거리만 읽어도 가슴이 뭉클하다.


그러나 줄거리를 좀 더 자세히 읽어보니 뭔가 좀 이상하다. 위의 줄거리에 따르면 수애가 목숨을 걸고 찾으려는 남편은 수애와의 결혼 전에 이미 따로 사랑하는 여인이 있었기 때문에 수애에게는 눈길 한 번 제대로 주지 않고 군대에 갔고 두 사람은 딱히 사랑도 정도 없는 부부라고 한다. 줄거리가 사실이라면 수애는 딱히 자신을 사랑해주지도 않는 남편과 아직 정도 들지 않았으면서 그저 진심어린 대화 한번 못 나눠본 게 아쉽다고 목숨을 걸고 전쟁 한 복판으로 뛰어들었다는 얘기다. 아무리 생각해도 수애에게 감정이입이 되지 않는다.


이준익 감독이 시나리오 단계에서 이런 원초적인 의문을 해결하지 않고 해외 로케를 떠났을 리는 없겠지만 만약 지금까지도 이런 원초적인 의문이 해결되지 않은 상태라면 영화 속에서 수애가 베트남으로 떠나는 순간부터 엔딩 크레딧이 올라오는 순간까지 ‘아니 도대체 수애는 무슨 부귀영화를 누리겠다고 자기를 사랑해주지도 않는 남편을 찾겠다고 목숨걸고 베트남까지 가는 거야?’ 라는 의문이 머리 속에서 떠나지 않을 것 같다. 걱정된다.

p.s. 포스터 멋있다!!

Posted by 애드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