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하균'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5.02.26 강한나의 ‘순수의 시대’ 기대된다
  2. 2008.01.16 <더게임>은 잘 될까?

 

 

개봉일

2015.03.05.

 

줄거리

조선 개국 7, 왕자의 난 역사가 거부한 핏빛 기록

 

메인카피

1398, 태조 이성계는 제 손에 피를 묻혀 개국을 일군 왕자 이방원(장혁)이 아닌 어린 막내 아들을 정도전의 비호 하에 세자로 책봉하고, 왕좌와 권력을 둘러 싼 핏빛 싸움이 예고된다. 한편, 정도전의 사위이자 태조의 사위 진(강하늘)을 아들로 둔 장군 김민재(신하균)는 북의 여진족과 남의 왜구로부터 끊임없이 위태로운 조선의 국경선을 지켜낸 공로로 군 총사령관이 된다. 왕이 될 수 없었던 왕자 이방원, 여진족 어미 소생으로 정도전의 개로 불린 민재와 그의 친자가 아니라는 비밀 속에 쾌락만을 쫓는 부마 진. 민재는 어미를 닮은 모습의 기녀 가희(강한나)에게서 난생 처음 지키고 싶은 제 것을 발견한다. 하지만 그의 최초의 반역, 야망의 시대를 거스르는 그의 순수는 난세의 한 가운데 선 세 남자와 막 태어난 왕국 조선의 운명을 바꿀 피 바람을 불러온다.

 

기대

입소문이 범상치 않다.

 

우려

스타급 배우들은 야해지는 데 한계가 있다.

 

흥행예상

기대 > 우려

 

마담 뺑덕에서의 정우성을 보면 알겠지만 스타급 배우들은 야해지는데 한계가 있다. 보통은 그냥 시늉만 낸다. 특히 스타급 여배우는 본의든 타의든 야해지는 게 불가능하다. 신하균, 장혁도 스타급 배우들이므로 한계가 있으리라 생각했다. 그러나 리뷰 기사들을 읽어보니 이번엔 좀 다를 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든다. 기사 제목부터 범상치 않다. 베드신의, 베드신에 의한, 베드신을 위한 순수의 시대’, 욕정만 가득찬 순수의 시대이 정도 제목의 기사가 가능할 정도면 적어도 시늉만 내진 않은 것 같다. 기사 내용도 요즘 보기 드물게 적나라하다. 메이저 상업영화지만 19IPTV영화 뺨 칠 것 같다. 곰곰이 생각해보니 신하균은 스타 이전에 배우였다. 감질나게 시늉만 내진 않았을 것이다. 이제 관건은 여배우다. 연기가 안 되는 상태에서 노출만 하러 나왔다면 남자 배우가 아무리 잘 해줘도 임팩트가 부족할 것이다. 그런데 검색해보니 어딘지 모르게 낯이 익다. 부산국제영화제 레드 카펫에서 처음으로 유명해지긴 했지만 개인적으로는 그보다 훨씬 전에 유튜브 단편영화에서 먼저 접하고 그녀의 연기에 대한 감상을 올린 적이 있다. 느낌 있는 배우였다. 하도 오래 전이라 기억이 가물가물하지만 적어도 시늉만 내는 스타일은 아니었다. 기대된다.

 

관련 포스팅

'마담 뺑덕'을 보고..

모두들 사랑한다 말합니다 기대된다

앤잇굿 선정 2014년 올해의 여배우 베스트2

 

관련 기사

욕정만 가득찬 순수의 시대

베드신의, 베드신에 의한, 베드신을 위한 순수의 시대

 

 

 

Posted by 애드맨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개봉일
2008.01.31.

메인카피
인생을 건 최대의 도박

줄거리
견딜 수 있겠는가? 뇌를, 아니 몸을 강탈당한다면. 재벌 노인과 천애 고아가 벌이는 위험천만한 게임을 강력한 긴장과 박력으로 구성한 니타 타츠오의 <체인지>를 윤인호 감독이 <더 게임>이라는 제목으로 영화화했다. ‘부귀영화’의 박창현 대표가 “지금처럼 판권 사재기 현상이 없던 2003년에 비교적 싸게” 판권을 구입했다. “원작이 워낙 기승전결이 뚜렷해 영화적 감성이나 메시지만 집어넣으면 되는 장점” 때문에 <체인지>를 선택하게 됐다고.
 
기대
신하균, 변희봉, 이혜영의 연기대결

우려
뇌를 바꿔치기;; 뇌전환수술? 미래 의학??
전세계적인 대박을 예상한다는 클로버필드 1.24. 개봉
슈퍼맨이었던 사나이(CJ엔터), 원스어폰어타임(SKT-CH엔터), 라듸오데이즈(KT-싸이더스FNH)와 1.31. 동시 개봉

흥행예상
기대 < 우려

신하균, 변희봉, 이혜영의 연기 대결은 기대되지만 뇌 전환수술은 아무리 생각해도 뜬금없다. 설득력이 관건일텐데 리얼리즘과 핍진성을 중시하는 한국에서 과연 얼마나 많은 수의 관객들이 뇌전환수술 설정을 받아들일지 모르겠다. 영화가 좋고 나쁨을 떠나 1월 31일 개봉이면 전세계적인 대박이 예상되는 클로버필드와의 경쟁도 우려되지만 같은 날 무려 세편의 한국영화가 개봉한다. 슈퍼맨이었던 사나이는 CJ엔터테인먼트 배급, 원스어폰어타임은 SKT-CH엔터테인먼트 배급, 라듸오데이즈는 KT-싸이더스FNH 배급인데 더게임의 배급사인 프라인 엔터테인먼트에서는 극장을 몇개나 확보할 수 있을지도 궁금하다.
Posted by 애드맨